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전체 최신뉴스기사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전체 게시물  
전체 게시물 : 5
송파구, 서울시 최초 3회 연속 ‘국제안전도시’ 공인 획득
송파구(구청장 박춘희)가 최근 3회 연속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획득했다. 이로써 서울시 최초로 지난 2008년 첫 공인을 받은 이후 2013년에 이어 2018년까지 3회 연속 국제안전도시로 공인 받았다. 15일 구는 지난 5일 국제안전도시공인센터(International Safe Community Certifying Center, 이하 ISCCC)로부터 서류평가와 현지실사 등 엄격한 평가를 거쳐 최종 공인을 …
퍼스트신문   |   18-01-20   |   송파뉴스
송파구, 마을 세무사와 함께하는 무료 세무 상담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복잡하고 어려운 세금문제를 무료로 상담할 수 있는 ‘마을세무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는 과세불복 관련 이의신청이나 심사청구 과정에 대한 도움과 복잡한 세무 행정에 대한 전반적인 상담을 원하는 주민들에게 재능기부 의사가 있는 세무사를 연결하여 무료 상담을 지원해 주고 있다. 마을 세무사들은 서류 작성과 관련된 전문 용어에 대한 풀이에서부터 최근 부동산 규제가 강화됨에 따른 양도세…
퍼스트신문   |   18-01-20   |   송파뉴스
송파구, 동절기 해빙기 수질관리 특별대책 추진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동절기·해빙기를 맞아 하천 유량 부족과 시설물 관리 부주의에 따른 수질오염사고를 예방하고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수질관리 특별대책을 추진한다. 11일 구에 따르면 오는 4월까지 관내 4개 하천(성내천·감이천·장지천·탄천)에 각각 담당자를 지정하여 관내 환경단체와 함께 주 1회 이상 민관 합동 하천 감시활동을 전개해, 하천 주변 작업장 및 대형공사장, 물고기 폐사 등을 상시 점검하는 …
퍼스트신문   |   18-01-20   |   치안/안보/소방
송파구, 2018년도 수요무대 공연 스타트!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오는 31일부터 다채로운 문화콘텐츠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수요무대』가 구민회관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수요무대’는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마다 구민들의 문화생활을 위해 무료로 찾아가는 공연예술 무대이다. 클래식 연주, 뮤지컬, 연극 등 다양한 영역을 넘나들며 지난해만 5400명의 관람객이 찾으며 송파구의 대표적인 문화복지사업으로 손꼽히고 있다. 올해 역시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
퍼스트신문   |   18-01-20   |   문화/스포츠뉴스
송파구의회, 박인섭 부의장 문정동 래미안아파트 주변 회전로타리 설치 건의
박인섭 서울 송파구의회 부의장(문정1동,가락2동)은 최근 송파구청 교통업무 관계자를 불러 문정동 1번지 래미안 아파트 주변(후문)의 교통안전대책에 대해 논의하고 원활한 교통 흐름과 사고 예방을 위해 회전로타리 설치를 해 줄 것을 건의했다. 문정동 래미안 아파트(후문)의 차량 진·출입시 교통사고가 빈번하다는 민원이 계속되자 박인섭 부의장은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받아드려 이곳에 회전 교차로를 설치해 교통 흐름도…
퍼스트신문   |   18-01-20   |   구정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퍼스트신문 - 미래가치를 추구하는 2020년 11월 30일 | 손님 : 2 명 | 회원 : 0 명
퍼스트뉴스
송파뉴스 
교육/사회복지 
문화/스포츠뉴스 
치안/안보/소방 
나눔/단체 
동영상뉴스 
시정
구정 
구의회 
주민자치 
인터뷰
정치인 
경제인 
예술인 
단체장 
우리동네업소소개
음식 
서비스 
판매 
의료 
교육 
매매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발행인 : 김양호 | 편집인 : 김영렬 | TEL : 070-8716-6885
    주소 :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먹갓로서길29 104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20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